이시우의 이야기 덫에 걸린 반쪽이의 ‘DMZ짝사랑’2004/12/02

이시우는 사색을 통해 정리된 것을 실천에 옮긴다. 자기 손으로 결과물을 만들고, 자기 발로 목적지를 향한다. 그러나 그가 부르는 평화의 노래는 아직 ’독창‘이다. 예의 낮은 목소리 탓일까? 그의 메시지를 사람들은 흘려 듣고있다. (사진=이시우) 이시우의 이야기 덫에 걸린 반쪽이의 ‘DMZ짝사랑’… 반쪽이> 이시우의…

민애수가 그린 이시우 초상

민애수가 그린 이시우 초상

미술가 민애수가 이전에 그려 놓았던 또 하나의 초상이다. 공지란에 올라있는 그림과 분위기가 약간은 다르지만 그녀의 시각은 흐트러짐이 없다